Forestry Cooperative In Korea - 여러분의 꿈과 미래 - 산림조합이 함께 이루어드립니다.
전체메뉴보기
전체보기 닫기

일반상담

  • 산림조합중앙회의 업무에 대한 질의 및 진정, 건의는 업무문의를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 일반상담은 5개의 카테고리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 각 카테고리에 다음과 같이 구분하고 있습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

  • 일반상담은 공개형 게시판이므로 주민등록번호등의 개인정보를 입력하여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비공개로 상담을 원하시면 1:1산지상담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 컨설팅과 관계없는 광고나 음해성 글 등은 관리자가 임의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

질문

상세화면
제목 대추나무 전정하는 방법
카테고리 산림정보 조회수 20601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08년 01월 02일 20:19
내용 대추나무 몇구루가 있습니다. 대추나무는 전정을 하지 않는다고 알았는데

자료를 보니까. 대추나무도 전지전정을 한다고 합니다.

대추나무 전지전정하는 원칙이나 방법 몇가지만 알려 주세요.

가을에 맛있는 대추를 많이 먹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목록 수정 삭제

답변

상세화면
답변자 관리자 ( admin )
등록일 2008-01-02 20:19:53
내용 방문하여 주셔서 감사합니다.
의뢰하신 대추나무 전정에 대하여 말씀드리겠습니다.

1. 정지 전정의 목표

대추나무는 과거부터 오늘날에 이르도록 대부분 자연형에 가까운 수형으로 재배하여 왔기 때문에 성목이 될수록 수관 내부 및 수관 하부의 투광성과 통풍성이 나빠져서 결실부위가 수관 외부에 한정되므로 착과량이 적고 품질이 불량해지며 병해충의 발생이 심해지게 된다. 대추나무의 표준 수형은 나무의 생장습성이나 다수확 및 작업의 편리 등을 고려할 때 변칙주간형이 가장 바람직합니다. 변칙주간형의 수형이 완성되는 기간은 품종, 토양의 비옥도, 시비량 및 수량 등에 따라 달라지며 대부분 10년 정도 소요됩니다. 대추나무는 강전정을 하지말고, 나무가 어릴 때부터 여러개의 가지를 배치시켜 임시 주지로 활용하는 한편, 충분한 엽면적을 확보하면서 나무가 자라도록 힘써야 합니다. 나무의 골격을 튼튼하게 키우기 위해서는 가지의 분지 각도를 넓게 유지하도록 유목기부터 가지 유인을 합니다.

대추나무의 결실부위는 정지전정이 제대로 안된 나무일수록 그리고 재식거리가 지나치게 가까와서 밀식장해를 받는 나무일수록 신초의 생장이 수관의 상단부 쪽에서만 주로 이루어지고 수관내부 또는 하단에서는 가지가 점차 쇠약해지거나 고사한다. 그러므로 수관 하단부에서 튼튼한 가지가 자랄 수 있도록 가지간에 적절한 세력의 균형을 유지시켜 주어야 합니다.
대추나무는 목질부의 재질이 강하지만 그림 1에서 보는 바와 같이 바퀴살가지가 발생되면 결실기에 가지가 찢어지기 쉬우므로 대칭적으로 발생된 가지중의 하나를 유목기에 미리 제거해야 하며 주지상에 부주지나 측지를 배치할 때에는 기부쪽에 굵고 긴 가지를 배치시키고 주지의 상단부로 갈수록 짧고 약한 가지를 배치하여 가지가 안정된 균형을 갖도록 하는 것이 수관 내부의 투광과 통풍에 유리합니다.

1 : 정상 2. 비정상
그림 1. 바퀴살가지(왼쪽)와 가지의 구성상태

2. 생장 및 결과 습성

대추나무의 생장습성은 여러 면에서 다른 과수와 차이가 있다. 즉 대추나무 줄기가 생장할 때에는 원줄기와 함께 항상 덧가지(1년생 2차지)가 동시에 발생되며 원줄기 상에서 덧가지가 분기되는 부위 바로 하단에 주아(主芽)가 위치하고 있지만 덧가지로 부터의 정부우세성(頂部優勢性)에 의하여 발아하지 못하므로 신초의 발생수가 매우 적어서 이상적인 수형을 구성하기가 어렵습니다.
대추나무의 원줄기 상에 신초를 발생시키려면 주아의 바로 위에 위치한 덧가지를 제거한 후 1㎝ 위쪽에 폭1㎜, 길이 1㎝의 크기로 상처를 내주면 눈이 쉽게 발아되어 튼튼한 가지가 나온다. 대추나무는 당년에 발생한 새가지의 잎줄기 엽액에서 꽃눈이 형성되어 그해 꽃이 피고 열매를 맺는다. 포도, 감, 밤 등과 같이 당년도 가지에 결실하는 일년생 결과지 과수입니다.


3. 주지의 구성

가. 주지수
주지수가 많을수록 많은 과실을 수확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하기 쉬우나 주지수가 너무 많으면 지엽(枝葉)에 가려진 아래쪽의 가지나 일광의 투사가 부족한 수관내부에는 잎줄기의 발생량과 꽃눈의 분화가 적어지며 과실이 작고 낙과도 심해지며. 또한 가지가 햇볕을 찾아 밖으로만 뻗으므로 결국 결실은 수관의 외부에만 치우치게 되어 수량의 떨어집니다.
주지수가 많으면 나무의 수고가 높아져 관리가 불편하며, 윗가지는 하늘로 치솟게 됩니다. 그러므로 나무가 어렸을 때에는 나무의 자연성을 고려하여 가지를 다소 많게 배치하되 나무가 자람에 따라 점차 주지 수를 줄여가다가 성목이 되면 5∼6개의 영구 주지를 남기도록 합니다. 대략 주간 연장을 억제하기 전까지는 7∼9개의 주지를 두고 거리와 방향 및 나무의 세력 등을 고려하여 영구 주지를 살리면서 나머지 주지들은 임시로 결실에 이용하다가 점차 주지 수를 5∼6개 정도로 줄여가야 합니다.

나. 주지의 간격과 나무의 높이
제1주지를 어느 높이에 두며 각 주지의 간격을 어느 정도로 잡느냐는 비료를 주거나 약을 뿌리거나 하는 과수원 관리와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제1주지를 낮게 붙이면 결실에는 좋으나 가지가 너무 늘어져서 지장이 생긴다. 대체로 지상부에서 60∼70㎝정도가 알맞습니다.
영구주지가 5개라면 제1주지에서 제2주지까지 50∼60㎝, 제2주지에서 제3주지까지는 40∼50㎝, 제3주지에서 제4주지까지, 그리고 제4주지에서 제5주지까지는 30∼40㎝간격을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영구 주지 사이에 임시 주지를 적당히 배치하면 주지 사이의 공간을 효과적으로 이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가지에 일소의 피해를 막는 등 효율적인 수관관리가 가능합니다. 대추나무가 완전 성목기에 달했을 때의 높이는 5m정도가 적당하고, 6m이상이 되면 각종 관리가 어렵습니다.

다. 부주지의 구성
부주지는 주지와 주지 사이의 공간을 채울 대추나무의 중요한 골격이며 영구히 두어야 할 제1 부주지의 위치는 주지가 붙은 기부에서 90∼120㎝정도가 적당하고 제2 부주지와의 사이는 80∼100㎝, 제3 부주지와의 사이는 70∼90㎝를 띄워야 합니다. 각 부주지상의 부주지 착생 순서는 상하 주지상의 부주지 방향과는 어긋나게 배치하여야 합니다. 부주지의 생장각도는 너무 직립해도 안되고, 너무 늘어져도 나쁘므로 45도가 알맞습니다.

4. 정지 전정 방법

대추나무의 표준 수형은 나무의 생장습성이나 다수확 및 작업의 편리 등을 고려할 때 변칙주간형(變則主幹形)이 가장 바람직하며 변칙주간형의 수형이 완성되는 기간은 품종, 토양의 비옥도, 시비량 및 수량 등에 따라 달라지며 대부분 10여년 정도 걸려야 합니다. 대추나무는 강전정을 하지말고, 나무가 어릴 때부터 여러개의 가지를 배치시켜 임시주지로 활용하는 한편, 충분한 잎면적으로 확보하면서 나무가 자라도록 힘써야 합니다.
성목기에는 영구주지가 눈에 띠도록 양성하고, 그밖의 후보지는 점차 솎아내어 그 수를 절반 정도로 줄이며, 주간은 발육을 억제시키다가 최상단의 주지 위를 제거함으로서 수형을 주간형에서 변칙주간형으로 바꾸어야 한며 영구주지는 계속 튼튼하게 자라도록 하되 지나치게 직립하거나 강세하지 않도록 해야합니다.
주지가 결정된 후 바로 제심(除心)을 하면 주지가 다시 직립하게 되며, 또 너무 늦게까지 그대로 두면 수관내부에 광투과가 나빠지게 됩니다. 그러므로 최상단주지가 결정된 후에도 주간 연장지를 그대로 키우되 거기에서 발생되는 측지들은 많이 제거하여 가지상의 엽면적을 줄여줌으로써 주간 연장지를 그대로 키우되 거기에서 발생되는 측지들을 많이 제거하여 가지상의 엽면적을 줄여줌으로써 주간 연장지의 발육이 약화되도록 만듭니다. 주지를 계속해서 튼튼하게 키워 나가면 10여년쯤 되어 선단부의 주지가 개장되고 각도도 고정되어 직립하지 않게 되며 주간 연장지의 굵기보다도 주지가 더 굵어지게 된다. 이때 최상단 주지를 제거해 버리고 지오판도포제 등을 발라 속히 아물도록 합니다.


위 답변자료는 산주님의 이해를 돕고 전문지식 습득을 위하여 정리된 원예연구소 나주배연구소의 자료임을 알려드리며 자세한 문의사항이나 기타 궁금한 사항은 아래 전화로 문의하시면 상담해 드리겠습니다.


HP : 011-9568-6339 김대수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답변

상세화면
답변자 신영모 ( 4455oo )
등록일 2008-03-06 13:12:11
내용 대부분 유실수는 가지가 너무 밀집되면 잎의 광합성이 잘안되어서 열매의 크기및 맛이 떨어지게 됩니다.
대추나무가지치기방법
가. 정식 1년째(묘목을 심은 해)
유목기에는 대추나무를 키워야 할 때이므로 가급적 약전정을 하여야 한다. 분지각도가 넓은 주지후보지를 많이 양성하고 수관을 조기에 확대시키며, 왕성한 수세를 유지시키기 위해서 주간형으로 키워 나아가 한다. 묘목을 심고나면 3월 하순에 그 길이의 1/3을 절단하여 70-90cm가 되게한다. 주지 혹은 임시 주지가 발생되어야 할 부위의 덧가지를 기부에서 제거하고 눈 위에 상처처리를 한다. 묘목이 너무 가늘고 빈약한 것은 30cm만 남기고 잘라주어 1년을 다시 키운다.
나. 정식 2년째
주간연장지는 50-60cm로 절단한다. 새가지가 10cm 정도 자랐을 때 신초 끝의 새 가지를 포함하여 연장지의 끝을 5~10cm정도 지연절단 시켜 각도가 넓은 새 가지가 아랫부분에서 나오도록 한다. 주지연장지 바로 밑에서 나온 가지 1~2개는 분지각도가 좁고 세력도 강해서 연장지와 경쟁하여 수형을 해치기 쉬우므로 그러할 때는 그 가지의 기부를 솎아 버린다. 주간연장지 밑에서 나온 가지 중에서 각도가 45~60도 정도 되고, 세력이 비교적 좋은 것 2~3개를 골라 주지 후보지로 삼고, 그끝을 1/3쯤 절단하여 주간연장지 보다 낮은 위치에 있도록 한다. 그 밖의 가지는 특별히 직립된 세력지가 있으면 제거하고 나머지는 그대로 둔다.
다. 정식 3~4년째
지난해와 동일한 요령으로 주간연장지를 50~60cm에서 잘라 주었다가 5월하순~6월상순에 지연절단을 하여 분지각도가 넓은 주지후보지를 발생시킨다. 주지후보지는 간격이 너무 좁아서 서로 겹쳐 방해가 되지 않는 한 가급적 많이 양성하는 것이 좋다. 주간연장지보다 낮은 위치에 놓이게 한다. 지난해에 양성해 놓은 주지 후보지의 연장지도 그 끝을 약간 절단하여 주고 그밖의 가지는 그대로 둔다.
라. 정식 5~6년째
이 시기가 되면 주지후보지가 10여개쯤 양성되고 나무도 상당히 커져서 나무 전체를 놓고 볼 때 균형을 잡을 수 있는 영구주지의 위치를 대략 정할 수 있게 된다. 지면에서 60~70cm 높이에 발생한 가지중에 분지각도가 넓으며 가급적 남향한 후보지를 제1주지로 정한다. 제1주지로부터 평면각도가 120도쯤 되고 간격이 50~60cm 위에 붙은 후보지를 제2주지로, 제2주지로부터 평면각도 120도에서 50~60cm 상부의 가지를 제3주지로 같은 방법으로 제4주지 및 제5주지를 선정한다. 이렇게 선정된 주지는 그 끝을 약간 절단하고 그 밖의 주지후보지는 새로 결정한 주지가 자랄 때 방해가 되는 것 또는 나무전체의 균형을 깨뜨릴 정도로 직립 또는 강한 가지를 제거시키거나 약화시키며, 나머지는 그대로 둔다.
마. 성목기의 정지 전정(정식 7년 이후)
이 시기에는 영구주지가 눈에 띄도록 양성하고, 그밖의 후보지는 점차 솎아내어 그 수를 절반 정도로 줄이며, 주간은 발육을 억제시키다가 최상단의 주지 위를 제거함으로서 수형을 주간형에서 변칙주간형으로 바꾸어야 한다. 영구주지는 계속 튼튼하게 자라도록 하되 지나치게 직립하거나 강세하지 않도록 해야한다. 주지가 결정된 후 바로 제심을 하면 주지가 다시 직립하게 되며, 또 너무 늦게까지 그대로 두면 수관내부에 광투과가 나빠지게 된다.
그러므로 최상단주지가 결정된 후에도 주간연장지를 그대로 키우되 거기에서 발생되는 측지들은 많이 제거하여 가지상의 엽면적을 줄여줌으로써 주간연장지를 그대로 키우되 거기에서 발생되는 측지들을 많이 제거하여 가지상의 엽면적을 줄여줌으로써 주간연장지의 발육이 약화되도록 만든다. 주지를 계속해서 튼튼하게 키워 나가면 10여년쯤 되어 선단부의 주지가 개장되고 각도도 고정되어 직립하지 않게 되며 주간연장지의 굵기보다도 주지가 더 굵어지게 된다. 이때 최상단 주지를 제거해버리고 발코트 등 도포제를 발라 속히 아물도록 한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답변

상세화면
답변자 김한준 ( moonlight777 )
등록일 2008-04-18 20:26:31
내용 안녕하십니까?산림경영지원 홈페이지를 이용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1. 결과습성
대추는 당년에 발생한 새가지의 잎줄기 엽액에서 꽃눈이 형성되어 그해 꽃이 피고 열매를 맺는다. 포도, 감, 밤 등과 같이 당년도 가지에 결실하는 일년생 결과지 과수이다.
2. 정지 전정의 목표
대추나무는 과거부터 오늘날에 이르도록 대부분 자연형에 가까운 수형으로 재배하여 왔기 때문에 성목이 될수록 수관내부 및 수관하부의 투광성과 통풍성이 나빠져서 결실부위가 수관외부에 한정되므로 착과량이 적고 품질이 불량해지며 병해충의 발생이 심해지게 된다.
대추나무의 표준 수형은 나무의 생장습성이나 다수확 및 작업의 편리 등을 고려할 때 변칙주간형이 가장 바람직하다. 변칙주간형의 수형이 완성되는 기간은 품종, 토양의 비옥도, 시비량 및 수량 등에 따라 달라지며 대부분 10년정도 소요된다. 대추나무는 강전정을 하지 말고, 나무가 어릴 때부터 여러개의 가지를 배치시켜 임시 주지로 활용하는 한편, 충분한 엽면적을 확보하면서 나무가 자라도록 힘써야 한다. 나무의 골격을 튼튼하게 키우기 위해서는 가지의 분지각도를 넓게 유지하도록 유목기부터 가지 유인을 해준다.
대추나무의 결실부위는 정지전정이 제대로 안된 나무일수록 그리고 재식거리가 지나치게 가까와서 밀식장해를 받는 나무일수록 신초의 생장이 수관의 상단부 쪽에서만 주로 이루어지고 수관내부 또는 하단에서는 가지가 점차 쇠약해지거나 고사한다. 그러므로 수관 하단부에서 튼튼한 가지가 자랄 수 있도록 가지간에 적절한 세력의 균형을 유지시켜 주어야 한다.
대추나무는 목질부의 재질이 강하지만바퀴살가지가 발생되면 결실기에 가지가 찢어지기 쉬우므로 대칭적으로 발생된 가지중의 하나를 유목기에 미리 제거해야 한다. 주지상에 부주지나 측지를 배치할 때에는 기부 쪽에 굵고 긴 가지를 배치시키고 주지의 상단부로 갈수록 짧고 약한 가지를 배치하여 가지가 안정된 균형을 갖도록 하는 것이 수관 내부의 투광과 통풍에 유리하다
3.수령별 전정방법
가. 정식 1년째(묘목을 심은 해)


유목기에는 대추나무를 키워야 할 때이므로 가급적 약전정을 하여야 한다. 분지각도가 넓은 주지후보지를 많이 양성하고 수관을 조기에 확대시키며, 왕성한 수세를 유지시키기 위해서 주간형으로 키워 나아가 한다. 묘목을 심고나면 3월 하순에 그 길이의 1/3을 절단하여 70-90cm가 되게한다. 주지 혹은 임시 주지가 발생되어야 할 부위의 덧가지를 기부에서 제거하고 눈 위에 상처처리를 한다. 묘목이 너무 가늘고 빈약한 것은 30cm만 남기고 잘라주어 1년을 다시 키운다.



나. 정식 2년째


주간연장지는 50-60cm로 절단한다. 새가지가 10cm 정도 자랐을 때 신초 끝의 새 가지를 포함하여 연장지의 끝을 5∼10cm정도 지연절단 시켜 각도가 넓은 새 가지가 아랫부분에서 나오도록 한다. 주지연장지 바로 밑에서 나온 가지 1∼2개는 분지각도가 좁고 세력도 강해서 연장지와 경쟁하여 수형을 해치기 쉬우므로 그러할 때는 그 가지의 기부를 솎아 버린다. 주간연장지 밑에서 나온 가지 중에서 각도가 45∼60도 정도 되고, 세력이 비교적 좋은 것 2∼3개를 골라 주지 후보지로 삼고, 그끝을 1/3쯤 절단하여 주간연장지 보다 낮은 위치에 있도록 한다. 그 밖의 가지는 특별히 직립된 세력지가 있으면 제거하고 나머지는 그대로 둔다.



다. 정식 3∼4년째


지난해와 동일한 요령으로 주간연장지를 50∼60cm에서 잘라 주었다가 5월하순∼6월상순에 지연절단을 하여 분지각도가 넓은 주지후보지를 발생시킨다. 주지후보지는 간격이 너무 좁아서 서로 겹쳐 방해가 되지 않는 한 가급적 많이 양성하는 것이 좋다. 주간연장지보다 낮은 위치에 놓이게 한다. 지난해에 양성해 놓은 주지 후보지의 연장지도 그 끝을 약간 절단하여 주고 그밖의 가지는 그대로 둔다.



라. 정식 5∼6년째


이 시기가 되면 주지후보지가 10여개쯤 양성되고 나무도 상당히 커져서 나무 전체를 놓고 볼 때 균형을 잡을 수 있는 영구주지의 위치를 대략 정할 수 있게 된다. 지면에서 60∼70cm 높이에 발생한 가지중에 분지각도가 넓으며 가급적 남향한 후보지를 제1주지로 정한다. 제1주지로부터 평면각도가 120도쯤 되고 간격이 50∼60cm 위에 붙은 후보지를 제2주지로, 제2주지로부터 평면각도 120도에서 50∼60cm 상부의 가지를 제3주지로 같은 방법으로 제4주지 및 제5주지를 선정한다. 이렇게 선정된 주지는 그 끝을 약간 절단하고 그 밖의 주지후보지는 새로 결정한 주지가 자랄 때 방해가 되는 것 또는 나무전체의 균형을 깨뜨릴 정도로 직립 또는 강한 가지를 제거시키거나 약화시키며, 나머지는 그대로 둔다.



마. 성목기의 정지 전정(정식 7년 이후)


이 시기에는 영구주지가 눈에 띄도록 양성하고, 그밖의 후보지는 점차 솎아내어 그 수를 절반 정도로 줄이며, 주간은 발육을 억제시키다가 최상단의 주지 위를 제거함으로서 수형을 주간형에서 변칙주간형으로 바꾸어야 한다. 영구주지는 계속 튼튼하게 자라도록 하되 지나치게 직립하거나 강세하지 않도록 해야한다. 주지가 결정된 후 바로 제심을 하면 주지가 다시 직립하게 되며, 또 너무 늦게까지 그대로 두면 수관내부에 광투과가 나빠지게 된다.


그러므로 최상단주지가 결정된 후에도 주간연장지를 그대로 키우되 거기에서 발생되는 측지들은 많이 제거하여 가지상의 엽면적을 줄여줌으로써 주간연장지를 그대로 키우되 거기에서 발생되는 측지들을 많이 제거하여 가지상의 엽면적을 줄여줌으로써 주간연장지의 발육이 약화되도록 만든다. 주지를 계속해서 튼튼하게 키워 나가면 10여년쯤 되어 선단부의 주지가 개장되고 각도도 고정되어 직립하지 않게 되며 주간연장지의 굵기보다도 주지가 더 굵어지게 된다. 이때 최상단 주지를 제거해버리고 발코트 등 도포제를 발라 속히 아물도록 한다.

좋은자료가 되었기를 바라면서 대추풍년이 나시길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답변

상세화면
답변자 이병호 ( piton05 )
등록일 2008-07-18 21:30:45
내용 산림경영지원시스템을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대추나무 전지 정전에 관한 자료입니다.
참고가 되셨으면 합니다.
첨부파일 대추의 정지 및 전정방법.hwp [87 KB]


답변

상세화면
답변자 박도규 ( bigdokyu )
등록일 2008-08-11 20:37:34
내용 산림경영지원 홈페이지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대추나무 정지, 전정하는 방법에 대해서 첨부파일로 올리오니 참고하시고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첨부파일 대추나무 정지 전정하는 방법.hwp [13 KB]


답변

상세화면
답변자 박일 ( toyou28 )
등록일 2008-08-28 22:52:23
내용 안녕하십니까!
곡성군 산림조합 지도원 박일입니다.

* 수령별 대추나무 전지방법
1.묘목심은 첫해
분지각도가 넓은 주지후보지를 많이 양성하고 수관을 조기에 확대시키며, 왕성한 수세를 유지시키기 위해서 주간형으로 키워 나아가 한다. 묘목을 심은후 3월 하순에 그 길이의 1/3을 절단하여 70-90cm가 되게한다. 묘목이 너무 가늘고 빈약한 것은 30cm만 남기고 잘라주어 1년을 다시 키운다.
2. 2년째
주간연장지 밑에서 나온 가지 중에서 각도가 45∼60도 정도 되고, 세력이 비교적 좋은 것 2∼3개를 골라 주지 후보지로 삼고, 그끝을 1/3쯤 절단하여 주간연장지 보다 낮은 위치에 있도록 한다. 그 밖의 가지는 특별히 직립된 세력지가 있으면 제거하고 나머지는 그대로 둔다.
3. 3∼4년째
지난해와 동일한 요령으로 주간연장지를 50∼60cm에서 잘라 주었다가 5월하순∼6월상순에 지연절단을 하여 분지각도가 넓은 주지후보지를 발생시킨다.
4. 5∼6년째
지면에서 60∼70cm 높이에 발생한 가지중에 분지각도가 넓으며 가급적 남향한 후보지를 제1주지로 정한다.
5. 성숙기
영구주지가 눈에 띄도록 양성하고, 그밖의 후보지는 점차 솎아내어 그 수를 절반 정도로 줄이며, 주간은 발육을 억제시키다가 최상단의 주지 위를 제거함으로서 수형을 주간형에서 변칙주간형으로 바꾸어야 한다. 영구주지는 계속 튼튼하게 자라도록 하되 지나치게 직립하거나 강세하지 않도록 해야한다. 주지가 결정된 후 바로 제심을 하면 주지가 다시 직립하게 되며, 또 너무 늦게까지 그대로 두면 수관내부에 광투과가 나빠지게 된다.

감사합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답변

상세화면
답변자 주상조 ( sjjoo1228 )
등록일 2008-09-02 22:30:48
내용 산림경영컨설팅 방문에 감사드립니다.
문의 하신 대추나무 전정방법에 대해서 첨부물로 올려 드리겠습니다.
참조하시고 맛있는 대추를 많이 수확 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첨부파일 대추나무 전정법.hwp [16 KB]


위로